기사 (전체 18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학생으로 가서 식신처럼 먹어라
대학에 들어오면서 가장 기대했던 것은 무엇인가요. 자유로운 수업? 교복을 입지 않는 것? 새로운 친구들을 사귀는 것? 치즈인더트랩의 유정선배? 하지만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뭐니 뭐니 해도 배부터 채워야죠! 우리 대학에는 어떤 맛 집이 숨어있을까요. 이
나현수, 고영훈 기자   2016-03-07
[사회] 두근두근, 따뜻한 바람 솔솔 부는 한해 되길
‘지옥불반도 탈옥선’부터 한국 최초 커밍아웃 성소수자 총학생회장 선출까지헬(Hell)조선 아닌 갓(God)조선을 기다리며 이름부터 예사롭지 않은 병신년(丙申年)이다. 올해에는 어떤 일들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까? 지난해 대학가를 사로잡았던 키워드로 2
문나래 기자   2016-01-04
[사회] 청년문제 해결의 열쇠는 ‘노동문제’
“청년들이 정치에 관심이 없다는 말, 반은 맞고 반은 틀린 말이에요.”지난 세월호 진상규명을 요구하며 ‘가만히 있으라’는 문구와 침묵시위로 화제가 된 용혜인 씨(경희대 정치외교·09)의 말이다. 현재 용 씨는 경희대 학생이자 노동당 당원으로, 청년들의
김건휘 기자   2015-12-07
[사회] ‘국정 교과서’ 막말 BEST 3
‘역사교과서 국정화’가 확정되기까지 정치인들이 내뱉은 망언인데요. 결코 가벼운 말로 볼 수 없는 정치인들의 설전, 어떤 의미가 숨겨져 있던 걸까요? 이 그중 ‘BEST 3’를 뽑아봤습니다. BEST 1. “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하면 우리나라 국민 아니
주의련 기자   2015-11-09
[사회] 신념에 가치를 입히다
■ 기로에 선 우리 역사역사는 정권의 전유물이 아니다. 하지만 정부는 ‘국가를 위한 역사’라는 신념에 자신들의 가치를 입히고 말았다. 이러한 모습은 옆나라 일본에서도 볼 수 있다. 검인정교과서를 가장해 국정교과서를 운영하고 있는 일본은 역사왜곡을 통해
임홍민, 주의련 기자   2015-11-09
[사회] “박정희 없는 박정희 시대를 꿈꾸고 있는 정권”
■ 국정화 논란, ‘교육지표 사건’의 의미를 되새기다교육부가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중·고등학교 교과용도서의 국·검·인정’ 구분을 지난 3일 확정 고시했다. 학계와 시민들의 반대에도 결국 중학교 ‘역사’와 고등학교 ‘한국사’ 과목은 검정에서
도선인, 김건휘 기자   2015-11-09
[사회] 인도의 아들이 되다
삼시세끼 유기농 라이프인도에서 5달간의 교한학생이 끝나고 2달간의 홈스테이 여행을 하던 중이었다. 나는 약 10일간 케랄라주의 아야르커남, 트리슈르, 카눌 이라는 세 도시에서 각각 친구집에서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카눌 이라는 도시는 그나마 커서 사람
김준기(지역바이오시스템공학·08)   2015-10-13
[사회] 뚜렷한 목표 설정으로 생각의 변화 가져온 기회
대만 성공대학교 교류 프로그램 대상자로 선발된 후 대만 가는 비행기에 타기 전, 나는 총 4가지의 목적을 정했다. 첫째, 성공대학교 학생들과 기억에 오래 남을 교류를 할 것. 둘째, 대만과 대만의 타이난 시에 대한 문화를 이해할 것. 셋째, 대만에 오
곽민재(자율전공·10)   2015-08-31
[사회] 일제강점기 아픔 담은 역사기록물 전시회 열려
'70년이 지나도 아물지 않는 쪼개진 삶'이라는 역사기록물 전시회가 오는 20일까지 시청 1층 시민숲 전시장에서 진행된다. 광주광역시가 주최한 이번 전시회는 '70년이 지나도 아물지 않는 쪼개진 삶'을 주제로 일제강점기 광주지역 사진 83점 144장이
임홍민 수습기자   2015-08-14
[사회] "잊지말아야 할 아픔"
'평화의 소녀상' 제막식이 오늘 10시 30분 광주광역시청 시민숲 잔디광장에서 진행됐다.'평화의 소녀상'은 착한사람들의모임(착사모) 회장 전경훈 씨(조선대·23)의 주도로 조각가 안경진 씨(39)의 도움을 받아 제작됐다. 제막식에는 많은 시민들을 비롯
임홍민 수습기자   2015-08-14
[사회] "국제경기 먹칠 마" 임금체불 광주U대회 '적반하장'
지난달 3일~14일까지 진행된 2015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아래 광주U대회)에 아르바이트, 서포터즈, 자원봉사 등으로 참여한 이들이 임금 체불, 잘못된 근로계약서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30일~8월 6일, ··알바노조 전
문나래 기자, 소중한 <오마이뉴스> 기자   2015-08-07
[사회] “한국 생활, 낯설지만 행복해요”
우리 대학에는 약 810명의 외국인 유학생이 있습니다. 한국인들 사이에서 그들만의 방식으로 하루를 보내는 외국인 유학생. 외국인이라는 이유로 우리도 모르게 그들을 피해본 경험이 있지는 않나요? 외국인 유학생들이 그려내는 특별하기도, 평범하기도 한 하루
유민우 기자   2015-08-03
[사회] 광주 U대회, 진짜 우리의 축제로 즐기자
그야말로 메가 이벤트(Mega Event)다. 세계 대학생들의 올림픽인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이하 광주U대회)가 오는 7월 3일부터 7월 14일까지 12일간 열린다. 1997년 무주·전주동계대회와 2003년 대구하계대회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개최하는
송이송이 기자   2015-05-21
[사회] 5·18 민중항쟁 제대로 알자
5·18 민중항쟁(5·18) 35주년인 2015년에도 5·18을 왜곡하려는 움직임이 계속되고 있고, 잘못된 유언비어가 진실인 양 떠돌고 있다. 그 중 유언비어 3가지를 꼽아 답해 보았다.항쟁에 참여한 사람들은 간첩이나 불순분자였다? 대학생들 중심으로
신재선 기자   2015-05-21
[사회] 5·18 민중항쟁 35주년 기념행사 일정
■ 추모 및 기념추모리본달기/5.1(금)~5.31(일)/국립5·18민주묘지전국 휘호 대회/5.23(토)/국립5·18민주묘지5·18민중항쟁 35주년 추모법회 :내가 날씨에 따라 변할 사람 같소/5.27(수)/조선대학교 지광 김동수 열사 추모비 앞■ 정신
정리=주의련 수습기자   2015-05-21
[사회] 해결된 것 하나 없는데 벌써 지겹다고요?
다시 거리로 나왔다. 세월호 참사로 숨진 고 이승현(단원고)군의 아버지 이호진 씨와 누나 이아름 씨가 지난 2월 23일 삼보일배를 시작했다. 진도 팽목항부터 서울 광화문까지 총 500km, 6월 중순에 도착 예정이다. 지난 5일 은 그들의 길을 함께했
도선인 기자   2015-04-13
[사회] “청춘들아, 익숙한 곳에서 벗어나 ‘나’를 바라보자”
“탐험가 김현국입니다.”김 씨는 스스로를 ‘탐험가’로 소개했다. 그는 현재 우리 대학 산학협력단에 위치한 탐험 전문 회사인 ‘당신의 탐험’을 운영 중이다. 1996년 대학 졸업식 날 러시아로 떠나 오토바이로 유라시아를 횡단한 이후 꼭 18년 만인 지난
문나래 기자   2015-04-01
[사회] 학교를 지키는 길 위의 호루라기
주차관리뿐 아니라 청소, 순찰, 재설작업까지 8시간 2교대 노동“냉대와 무시는 스트레스지만 일할 수 있다는 사실에 행복” 찌는 더위에도 얼어붙는 추위에도 항상 우리 대학을 지키는 분이 있습니다. 바로 자동차 사이에서 우직하게 호루라기를 부는 주차관리원
도선인 기자   2015-03-02
[사회] 그대들이 있어 다행입니다
매일 반복되는 8시간 청소노동…“인사 한마디가 큰 힘”내일은 조금 더 나을 거라고 나 역시 자신 있게 말해줄 순 없어도 우리가 함께 하는 오늘이 또 모이면 언젠가는 넘어설 수 있을까 - 김동률의 동행우리가 걷는 곳곳에는 누군가의 손길이 스
지용준 기자   2015-01-03
[사회] '세월호의 진실'을 향해 걷는 사람들
기억하기 위해 걸었다. 세월호 참사의 진실을 밝혀낼 유일한 방법은 ‘잊지 않는 것’이라 믿었던 그들. 지난 3일 기자는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2시간 동안, 광주역에서 출발해 구도청까지 함께 걷고 순례가 끝난 뒤는 그들과 점심을 먹으며 이야기를 나
신재선 기자   2014-12-08
 1 | 2 | 3 | 4 | 5 | 6 | 7 | 8 | 9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00-757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용봉동) 제1학생회관 2층 신문방송사 편집실
대표전화 : 광주캠퍼스 062) 530-0527/0523  여수캠퍼스 061) 659-6655 | 팩스 : 062)530-0522 | 발행인 : 정병석 | 주간  : 임칠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지희
Copyright © 2013 전남대학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