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기획
응답하라, 뉴트로 전성시대■ 대학생들의 뉴트로는 어떤 모습일까?
조서연 기자  |  tjdus760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8  22:51: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뉴트로 가는데 인싸 간다! 요즘 이른바 ‘인싸’들은 과거의 추억을 새로운 것으로 재해석하는 ‘뉴트로’를 신선한 문화 트렌드로 받아들였다. ‘복고’에 요즘 시대의 가치와 스토리가 첨가되면서 ‘뉴트로’ 트렌드는 다양한 모습으로 우리 곁에 존재하고 있다. <전대신문>이 ‘요즘 옛날’을 즐기는 대학생들의 ‘뉴트로’를 사진에 담아봤다. 

 

   

▲ ‘베레모’는 패션의 완성
과거 유행했던 베레모와 똑딱 핀은 현대에 이르러 다시 ‘핫’한 패션 아이템이 되었다. 어디에나 가볍게 매치할 수 있으면서 세련된 스타일링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젊은 세대의 취향을 사로잡았다. 개성을 중시하는 젊은 세대에게 베레모와 같은 패션 아이템이란, 자신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수단이 된다.

 

   

▲ 분식의 단짝, ‘초록색 플라스틱 그릇’
그 때 그 시절 학교 앞 분식집에서나 보던 초록색 플라스틱 그릇은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상징이다. 화려한 꽃무늬가 그려진 옛날 쟁반이 초록색 플라스틱 그릇과 가장 잘 어울리는 친구다. 사람들은 식기에서 느껴지는 추억의 맛을 음식의 이미지에 투영하기도 한다. 가볍고 투박한 겉모습은 그릇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 할머니 집에 온 듯한 ‘인테리어’ 감성
옛날 집 전화, 꽃무늬 족자, 필름 카메라 등 옛날 소품을 이용한 카페 인테리어가 증가하고 있다. 우리의 전통 장롱 ‘자개장’을 들여놓은 카페도 사진 명소로 꼽힌다. 이와 같은 인테리어는 마치 할머니 집에 온 것 같은 푸근함과 정겨움을 선사한다. 옛 문화에 추억의 정취를 느끼는 사람들의 흥미를 자극한 트렌드다.

 

   
▲ 빛바랜 필름 같은 ‘시티팝(City pop)’
아리송한 멜로디에 고개를 갸웃하다가도 계속 듣다 보면 어느새 시티팝이 지닌 오래된 세련미에 빠져든다. 시티팝의 매력에 사로잡힌 탄탄한 마니아층은, 시티팝을 통해 옛 감성을 찾아 시간 여행을 떠난다. 네온사인 불빛 아래를 걷는 것 같은 분위기 속에 80~90년대 감성을 만끽할 수 있다.

 

   
▲ 하늘색 소주의 귀환, ‘진로 이즈 백’
요즘 주류 시장에서 가장 ‘핫’한 소주가 있다. 70~80년대의 두꺼비 소주가 ‘진로 이즈 백’이라는 이름으로 재출시 돼 주류문화에 큰 열풍을 일으킨 것이다. 소주는 곧 초록색 병이 당연했던 Z세대에게 하늘색 병의 진로 소주는 신선한 자극을 주었다. ‘진로 있어요?’는 대학가 술집의 단골멘트다.

[관련기사]

조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오는 13일(수)부터 프랑코포니 문화제 열려
2
총학생회 선거 '또' 무산
3
2020도 총학 입후보자 없어
4
"한·일 청년 소통의 장 마련을 기대합니다"
5
언제까지 비워둘 건가요
6
"가을, 학교 내겐 정말 커다란 행복이야"
7
'알리미' 어플 없는 학생들은 어떻게 공지 알림 받나요?
8
학생 안전 위협하는 '유기견' 포획틀 설치로 구조·포획 나서
9
"해묵은 조직 논리와 가족주의를 극복해야 한다"
10
완공을 향해 달려가는 '디지털 도서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00-757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용봉동) 제1학생회관 2층 신문방송사 편집실
대표전화 : 광주캠퍼스 062) 530-0527/0523  여수캠퍼스 061) 659-6655 | 팩스 : 062)530-0522 | 발행인 : 정병석 | 주간  : 임칠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지희
Copyright © 2013 전남대학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