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여수
여수캠퍼스 청경대동제 주막 체험기
김민경 수습기자  |  00981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3  14:16: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기다리고 기다리던 청경대동제의 첫째 날이 다가왔다. 이번 축제에서는 학과 주막이 아닌 지인과 함께 팀을 이뤄 개인 주막을 3일 동안 운영했다.

‘장사가 잘 안되면 어떡하지’하는 걱정과 일말의 기대와 함께 첫날 축제 주막의 준비를 했다. 우리 주막의 컨셉은 애니메이션 ‘이누야샤’로 캐릭터인 ‘금강’과 ‘이누야샤’ 복장을 하고 서빙과 홍보를 하며 우리 주막을 학생들에게 알렸다.

주막의 필수라 할 수 있는 요리를 담당하며 김치전과 계란말이를 맡았지만, 생각보다 많은 학생이 찾아오니 서빙과 계산 등 여러 일로 정신없이 하루가 흘러갔다. 걱정과 달리 많은 인파 속 성황리에 첫날 주막을 끝마쳤고 축제 분위기에 취한 채 축제 첫째 날을 즐겼다.

부푼 기대감과 함께 축제의 둘째 날이 찾아왔다. 둘째 날 역시 축제를 즐기러 온 많은 학우가 있었지만 홍보가 부족했는지 전날보다 주막을 찾아오는 학생의 수가 눈에 띄게 줄었다

전날의 부진으로 많은 걱정을 안고 시작한 축제의 마지막 날. 소운동장은 축제의 마지막을 즐기기 위해 모인 사람들로 어느 때보다 시끄러운 분위기 속에서 축제가 진행되었다. 앉아 있을 시간도 없는 힘든 하루였지만 마지막에 다 같이 모여 회식을 하며 축제의 마지막 날을 즐길 수 있었다.

축제 3일 동안 지인들과 평균 10시간씩 일하며 생각보다 힘이 들었지만 그래도 우리 주막을 찾아준 많은 학우들에게 고마움을 느끼고 소중한 추억을 가질 수 있었던 주막 체험이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2019 문예작품현상공모 시상식 열렸다
2
<단편소설 부문 가작> 일말상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00-757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용봉동) 제1학생회관 2층 신문방송사 편집실
대표전화 : 광주캠퍼스 062) 530-0527/0523  여수캠퍼스 061) 659-6655 | 팩스 : 062)530-0522 | 발행인 : 정병석 | 주간  : 임칠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지희
Copyright © 2013 전남대학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