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2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대학] 수강신청 폐강과목 정정기간 오는 8일까지
2016학년도 1학기 수강신청 정정이 오늘(2일)부터 오는 8일 18:00까지 진행된다. 수강신청 기간에 수강을 못하거나 신청한 교과목을 정정하고 하는 학생 대상으로 실시된다. 이후, 폐강과목 수강 정정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16일까지다. 마지막 수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국가장학금 2차 신청 오는 10일까지
2016학년도 1학기 국가장학금 2차 신청이 오는 10일까지 진행된다. 2016학년도 1학기 국가장학금 1차 신청자는 2차 신청 불가하다. 2차 신청은 신입생, 편입생, 복학생만 가능하다. 1차 신청만 가능했던 재학생의 경우, 미신청자에 한해 ‘미준수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신(편)입생 여러분 학생증 발급하세요
신(편)입생을 대상으로 하는 학생증 발급 신청이 오는 10일까지다. 이우 사진파일 확인 및 승인 기간은 오는 11일까지는 서두르기 바란다.신청방법은 우리 대학 포털에 접속한 뒤, 서브스데스크-스마트카드-스마트카드 신청 순으로 등록하면 된다. 추후 학생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준비 덜 된 수강예약, 학생들 불만
지난 달 2일부터 3일까지 진행된 ‘수강희망 과목 예약신청’ 기간에 담당교수 및 강의게획서 미기재로 학생들의 불편이 계속됐다. 대부분의 과목은 담당교수란이 강사미지정 또는 공란으로 표기됐으며 강의계획서조차 없었다.박정민 씨(미술·14)는 “수강신청을
고영훈   2016-03-02
[대학] 자기계발과 학습으로 경쟁력 길러야
사랑하는 신입생 여러분! 전남대학교의 새 가족이 된 것을 모든 교직원과 학생, 동문과 함께 축하합니다. 자녀를 정성과 사랑으로 키워주신 부모님께도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여러분은 오늘부터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사회의 일원이 되었습니다.
전대신문   2016-03-02
[대학] 2016등록금 동결 일반대학원은 1.4%인상
2016학년도 등록금이 동결됐다. 우리 대학은 지난 1월 25일부터 3차례에 걸쳐 등록금심의위원회(등심위)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총학생회가 ‘학부등록금 약 4만원 인하’를 주장했지만 반영되지 않았다. 우리 대학 등록금은 2013년 약 0.5%인하,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사범대 일부학과, 행사 불참비 논란
사범대 학생회 "불참비 안 걷기 방안 모색" 사범대의 일부 과에서 OT 및 학과행사에 대한 불참비가 SNS 상에서 논란이 되자 사범대 학생회에서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사범대 학생회 관계자는 “지난 달 8일 SNS상에서 논란이 커지자 긴급회의를 진행했다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신입생 여러분, 대학 생활 궁금하면 '쓱' 읽으세요
▶대학에서 ‘진짜 사나이’ 없습니다군기 잡는 MT는 구시대적인 악습입니다. ‘진짜 사나이’는 예능 프로그램입니다. 대학에서 ‘진짜 사나이’ 찍으면 앙돼요~! PT체조, 달리기, 오리걸음, 입수 등 이런 군기 문화는 당연한 절차가 아닙니다. 주지도 말고
도선인 기자   2016-03-02
[대학] 전남대, 최상위 대학에
우리 대학이 끊임 없는 도전과 좋은 성과로 인해 경쟁력 있는 대학으로 거듭나고 있다.우리 대학이 2015년 실시된 중앙일보 대학교육의 질 평가와 교육의 만족도 평가에서 KAIST, 포스텍과 함께 종합점수 최상위(10% 이내)에 오르며 높은 평가를 받았
고영훈 기자   2016-03-02
[대학] 2016 2차 등심위 여전히 결론 안 나
2016학년도 2차 등록금심의위원회(등심위)가 오늘(22일) 오후 4시부터 1시간여 동안 진행됐다. 하지만 여전히 양측의 의견이 엇갈려 결론을 내지 못하고 끝이 났다. 지난 회의에 이어 본부는 ‘학부 등록금 동결’, 총학생회는 ‘학부 등록금 연간 약
사진=김건휘 기자/글= 나현수 기자   2016-01-22
[대학] 2016 등심위 결론안 난 채 내일로 미뤄져
2016학년도 등록금심의위원회(등심위)가 오늘(21일) 오후 4시부터 2시간여 동안 진행됐다. 하지만 양측의 의견이 달라 결론의 나지 않은 채로 끝났다. 본부는 ‘학부 등록금 동결’과 ‘일반대학원 등록금 1.5% 인상’을, 총학생회는 ‘학부 등록금 연
지용준, 도선인, 나현수 기자   2016-01-21
[대학] 불편했던 정문 옹벽형 경사로는 공사중!
북구청 발주의 ‘전남대 정문 도시환경 정비사업’으로 정문 건너편에 위치했던 옹벽형 경사로가 평탄해진다. 북구청 관계자는 “편리한 주민 보행을 위해 전남대 정문 맞은편 옹벽형 경사로인 90여m 구간 평탄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마침 옹벽혁 경사로에
도선인 기자   2016-01-11
[대학] 대운동장 대여자 선정 방식이 ‘가위바위보’?
‘가위바위보’ 방식으로 진행되는 우리 대학 대운동장 대여자 선정 방법이 합리적이지 않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현재 대운동장 대여는 스포츠 센터에 직접 찾아가 희망날짜와 팀명을 기재한 후, 매주 화요일 오후 5시에 진행되는 가위바위보 추첨방식에 참여해
고영훈 수습기자   2016-01-05
[대학] 2016년 <전대신문>에게
기다려왔던 순간이다. 신문 제작을 하다 지칠 때면 퇴임의 변을 쓰는 모습을 상상하곤 했었다. 그런데 어째 생각했던 것과 많이 다르다. 걱정과 미안함이 앞선다. ‘신문사 노예’라 불리는 기자들이 일의 노예가 되지 않게 해주고 싶다던 바람은 그저 바람에
문나래 전임 편집국장   2016-01-04
[대학] <전대신문>의 무게
내가 편집장이 되어 신문사를 이끌어야 할 줄 꿈에도 몰랐다. 생각하지 못했던 자리는 고통으로 다가왔다. 제작기간에 나를 괴롭히는 것들이 많았다. 잠수를 탄 기자부터 기사를 못 쓰겠다고 말하는 기자까지. 한번은 올 한해 잘 이끌 수 있겠다 싶다가도 무력
도선인 신임 편집국장   2016-01-04
[대학] 교육부, 재정지원 무기로 정원감축과 총장직선제 폐지 압박
교육부 올 해 ‘프라임’, ‘코어’ 사업 진행 취업률 중심으로 한 무차별적 학문융합 우려 새해부터 대학 정원감축 바람이 거세다. 교육부는 지난달 말 취업·진로 중심으로 정원을 조절하는 대학에 지원금을 제공하는 ‘산업연계 교육 활성화 선도대학(PRIME
김성희 객원기자   2016-01-03
[대학] 우리대학 2015 정시모집 경쟁률 3.18대 1
지난 달 29일 접수 마감된 우리 대학 2016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이 3.18대 1을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우리 대학 2016학년도 대입 정시 가군, 나군 접수 결과 총 2,110명 모집에 6,709명이 지원해 3.18대 1의 경쟁률을 보였
전대신문   2016-01-03
[대학] 동계방학 ‘광주↔여수 행정지원차량’ 주 4회 운행
광주↔여수캠퍼스 간 원활한 행정업무 지원을 위해 동계 방학기간 중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운행은 우리대학 교직원을 대상으로 하고 여석이 있을 경우 재학생도 이용 가능하다. 오는 2월 29일까지 주 4회(월,화,목,금) 운영될 예정이다. 차량은
송슬기 수습기자   2016-01-03
[대학] 경북대·부산대·울산대 교류장학생 12일까지 접수
영호남 간 상호교류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진행하는 교류장학생 접수가 오는 12일에 마감된다. 포털에서 신청을 받고 있으며 공지사항에 업로드 되어있는 접수서류(지원신청서, 자기소개서, 생활관 입주지원서(희망자에 한함), 신체검사서(생활관 희망자에 한함))
송슬기 수습기자   2016-01-03
[대학] 지금은 전과 및 부·복수전공 신청기간!
우리 대학이 2016학년도 제 1학기 부·복수 전공신청을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실시한다. 전과 신청기간은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2일간 신청 할 수 있다. 전과와 부·복수전공은 ▲간호대, ▲수의대, ▲약대, ▲예대(미술학과 이론전공 제외)
최준호 수습기자   2016-01-03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00-757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용봉동) 제1학생회관 2층 신문방송사 편집실
대표전화 : 광주캠퍼스 062) 530-0527/0523  여수캠퍼스 061) 659-6655 | 팩스 : 062)530-0522 | 발행인 : 총장 지병문 | 주간  : 주정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정기
Copyright © 2013 전남대학교. All rights reserved.